Pages

Monday, 19 December 2011

[hangul+romanization] Alex (알렉스) - The Day You Left (니가 떠난 하루) Lyric

KT Music

Hangul and simple romanization

의미도 없이 비어버린 시간들
eui-mido obsi bioborin sigandeul
니가 떠난 나의 하루하루
niga ttonan naye haru haru
텅 빈 방안을 믿을 수 없어
tong bin banganeul mideul su obso
눈 감고 널 만나
nun gamgo nol manna

꿈 속에선 늘 봄이 내려앉은 길
kkum sogeson neul bomi neryoanjeun gil
발을 맞춰 걷는 그대와 나
bareul matchwo gotneun geudewa na
거짓말처럼 예쁜 미소로
gojitmalchorom yeppeun misoro
고갤 들어 나를 바라본다
gogel deuro nareul barabonda

어느새 눈뜨면 또 이별
oneuse nuntteumyon tto ibyol
수없이 반복된 이별에도
suobsi banbokdwen ibyoredo
점점 더 선명해 오는 그대 미소는
jomjom do sonmyonghe oneun geude misoneun
아프도록 행복한 꿈
apeudorok hengbokhan kkum

눈물 나도록 따뜻하던 온기만
nunmul nadorok ttatteut-hadon on-giman
전해주던 고운 그대라서
jonhejudon goun geuderaso
아무 말없이 흔한 인사도 없이
amu marobsi heunhan insado obsi
떠나 버린 모진 그대라서
ttona borin mojin geuderaso

어느새 눈뜨면 또 이별
oneuse nuntteumyon tto ibyol
수없이 반복된 이별에도
suobsi banbokdwen ibyoredo
점점 더 선명해 오는 그대 미소는
jomjom do sonmyonghe oneun geude misoneun
아프도록 행복한 꿈
apeudorok hengbokhan kkum

아직도 늘 생각해 아무일 없던 것처럼
ajikdo neul senggakhe amuiropdon gotchorom
다시 내 품에 안기는 널 오
dasi ne pume an-gineun nol o

아무리 애써 널 지워도
amuri esso nol jiwodo
아무리 많은 시간 지나도
amuri maneun sigan jinado
점점 더 낯설어 지는 텅 빈 공간에
jomjom do natsoro jineun tong bin gonggane
나도 모르게 다시 눈을 감아
nado moreuge dasi nuneul gama

어느새 눈뜨면 또 이별
eoneuse nuntteumyon tto ibyol
수없이 반복된 이별의 끝
suobsi banbokdwen ibyor-e kkeut
이제는 돌아와 그저 아무 말없이
ijeneun dorawa geujo amu marobsi
안겨줄래 나 조금만 더 기다릴게
an-gyojulle na jogeumman do gidarilge

Credit
Hangul :: Daum Music
Romanization :: ✿Chokollit
WANNA SHARE THIS OUT OF THE BLOG?
DON'T 4GET TO TAKE OUT WITH FULL CREDITS
Thank u so much :)

0 comments:

Post a Comment